청년의 행복한 주거 첫걸음, 역세권 청년주택 - PUNPUN

청년의 행복한 주거 첫걸음, 역세권 청년주택

저도 당첨되게 해주세요!

성인이 되고 나서 한 번쯤은 마주해봤을 법한 고민, 바로 ‘주거’ 문제입니다. 세상에 집이 이렇게나 많은데, 왜 제 집은 없는 걸까요? (눈물)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바로 ‘역세권 청년주택’! 저도 틈틈이 노리고 있는 청년 임대주택 사업인데요. 조건이 너무 좋은 나머지, 작년 9월에 청약 모집을 했던 ‘이랜드 신촌 청년주택’에는 2만 6천 명이 넘는 청약자가 몰리며 최종 경쟁률 50대 1로 마감되기도 했어요. 어떤 사업인지 자세히 알려드릴게요!

역세권 청년주택이란?

역세권 청년주택은 무주택 청년이나 (예비) 신혼부부의 주거 안정을 위해 민간(기업)과 공공(정부)이 협력하여 대중교통 중심 역세권(서울시 내 지하철역 대상, 승강장 경계로부터 350m 이내)에 공급하는 임대주택입니다. 역세권이면 낡은 건물도 비싸기 마련인데, 역세권 청년주택은 수요가 높은 입지의 주거지를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는 게 장점이에요. 심지어 ‘보증금 지원형 장기 안심 주택’ 제도를 활용할 경우, 임대보증금의 30%(최대 4,500만 원, 신혼부부는 6,000만 원)를 무이자로 빌려준다고 하니 정말 솔깃하죠?

신청 자격

일반적으로는 ① 입주자모집공고일 기준 만 19세 이상 39세 이하의 청년이어야 하고요. ② 무주택세대구성원이어야 하며, ③ 소득, 총자산, 자동차보유기준(자동차 미보유)을 충족해야 합니다. 더 자세한 신청 자격 요건을 알아보자면요.

· 대학생 및 취업준비생 : 대학생은 대학에 재학 중이거나 다음 학기에 입학 또는 복학 예정인 자, 혹은 졸업유예자 중 하나에 해당되어야 합니다. 취업준비생이라면 대학이나 고등학교를 졸업 또는 중퇴한 지 2년 이내여야 해요. 공통적으로는 혼인 중이 아니어야 하고요, 신청자 본인이나 부모님의 월평균소득 합계가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원수별 가구당 월평균소득의 120% 이하여야 합니다. 또 신청자 본인의 총 자산가액 합산기준이 7,800만 원 이하이고 자동차를 소유하지 않아야 합니다.

· 청년 : 세대원이 있는 경우, 해당세대의 월평균소득 합계가 전년도 도시근로자 가구원수별 가구당 월평균소득의 120% 이하이고, 청년 본인의 월평균 소득은 가구원수별 가구당 월평균소득의 120% 이하여야 합니다. 또 해당세대가 보유하고 있는 총 자산가액 합산기준 23,700만 원 이하이고 자동차를 소유하고 있지 않아야 합니다.

신청 자격은 입주자 모집 공고일부터 입주할 때까지 계속 유지하고 있어야 하고요. 혹시 당첨된 이후 주택 소유 등으로 자격 요건이 상실되면 당첨이 취소되거나 계약이 거절될 수 있으니 유의하세요!

신청 방법

청약 공고에 안내되는 사이트(서울주택도시공사 홈페이지 등)를 통해서 신청하면 되는데요. 유튜브 채널 ‘청신호tv’에서 동영상으로 자세하게 안내하고 있으니 신청 전 미리 시청해보시길 바랍니다.

매주 월요일 배달되는 유익한 이야기,
푼푼레터 구독하기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약관에 동의합니다.

관련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