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공부’ 없이 투자하지 마라

한 때 돈을 번 기간보다 잃었던 기간이 더 길었던 전업 투자자의 진짜 조언.

주식은 한 방을 노린 도박이며 재테크는 타고난 재능이라 생각했다. 그저 농부처럼 부지런히 일하다 보면 월급도 오르고 삶에도 여유가 찾아올 줄 알았는데, 그렇게 10년을 일하고 보니 나는 농부가 아니라 쟁기질하는 소였음을 깨달았다. 내 땅 한 평 없이 월급날 치킨을 사 먹기 위해 수많은 낮 동안 밭을 갈았던 소. 
‘나, 돈 없이 진짜 행복할 수 있을까?’ 난생처음 현실적인 ‘돈’ 공부를 결심하게 된 나에게 책 <돈 공부는 처음이라>는 이렇게 말했다.

돈 공부 하나.
절약은 기회의 다른 말이야

절약이라고 쓰고 기회라고 읽어. 여행을 가는 대신 집에서 부동산 공부를 하는 사람은 투자할 돈을 마련하기 위해 소비를 줄이게 되겠지. 그냥 절약하라고 하면 너무 힘들어. 알아. 돈에 대해 모르면 그래. 

‘내가 이렇게 힘들게 일하는데 스타벅스 커피 한 잔 못 사 먹어야 하냐’고 화내는 날도 많을 거야. 절약이 훗날 더 많은 돈을 모으기 위한 기회라고 해석해봐. 관점 하나 바꿨을 뿐인데 돈을 대하는 태도가 달라질 거야. 

돈 공부 둘.
‘돈’에도 시간과 정성이 필요해

쉽게 번 돈은 쉽게 사라진다는 그 말이 딱 맞아. 그에 합당한 수익을 얻는 것, 한 시간을 고민하여 투자를 결심했다면 투자 금액은 최저 시급인 8,350원 정도임을 아는 것, 그래서 1시간 공부하고 전 재산을 주식에 투자하고서 일확천금을 바라지 않는 것. 

엄마의 잔소리처럼 머리로는 이해되어도 막상 투자를 시작할 때 참 실천하기 어려운 일이지.

돈 공부 셋.
0원이라도 괜찮아, 지금 시작해

투자 종목을 족집게 선생님처럼 짚어주거나 어떤 부동산이 최고야 하는 이야기들은 서점만 가도 넘쳐나. 기초 체력 없이 달리면 금방 지치고 포기하고 실패하게 될 거야. 시합 전에 충분한 연습으로 체력을 기르듯이 돈 공부를 처음 시작한다면 준비 시간이 꼭 필요하다고 조언하고 싶어.

❶ 모아 둔 돈이 0원이라면 적금을 시작해
1년 동안 1,000만 원을 목표로 해보자. 그것도 힘들다면 100만 원으로 시작하는 거야. 

❷ 투자 전에 세 권의 책을 준비해
한 권은 내가 투자하고 싶은 분야의 이론을 담은 책, 두 권은 저자의 경험이 담긴 책이면 좋겠지. 저자를 선택할 때 여전히 그 투자로 수익을 내고 있는지 정도는 확인해보는 게 좋아.

❸ 100만 원이 생겼다면 투자를 실천해
주식, 부동산, 창업 등 투자 분야를 정한 후 먼저 100만 원으로 투자하는 거야. 성공이던 실패 던, 내가 감당할 수 있는 만큼의 크기여야 하거든. ‘이 돈으로 무슨 투자야’라는 생각부터 하지마. 시장 조사를 하고 전문가에게 물어보고, 그 자체가 투자가 아니겠니? 지금 중요한 것은 배움에 있어. 스스로 실패와 성공 노트를 기록하며 더 큰 투자를 할 수 있도록 준비하는 과정이야. 1,000만 원을 모은 사람은 100만 원씩 10번을 도전하는 거지.

돈 공부 넷.
파이프라인 인생을 선택해

파이프라인 우화가 있어. 산꼭대기에서 물을 긷기 위해 양동이 대신 파이프라인을 생각한 ‘투자자’에 대한 이야기야. 나는 양동이 인생일까, 파이프라인을 준비하는 인생일까? 오늘은 소였지만 내일은 진짜 농부를 꿈꾸는 사람일까?

우리 모두는 투자자가 되어야 해.

안타깝게도 ‘월급을 쓰고 남은 양은 결코 ‘월급을 넘을 수 없기 때문이야.

돈에 대한 관점을 바꿔주는 색다른 돈 공부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책 읽어보기◀

<돈 공부는 처음이라> 저자 김종봉이 건네는 한 마디.

돈 공부가 처음이라면 남의 돈에 자신의 삶을 투자하지 마세요

다른 이가 타는 차, 사는 집, 휴가 여행지, 명품들을 보며 부러워하거나 자신의 삶을 비교하지 마세요. 남을 따라 다른 이의 돈을 따라 자신의 경험과 감정, 시간을 소비하기 보다 나만의 경험과 투자 시나리오를 세우는데 시간과 돈을 사용하길 바랍니다. 

한때 저 역시 돈을 잃었던 기간이 더 많은 투자자였습니다나만의 돈 공부 없이 주식 투자부터 무턱대고 먼저 시작했고 속칭 전문가라고 하는 사람들 찾아다니며 적게는 수십, 많게는 수백만 원의 수업료를 지불하고 도움을 받았습니다. 잠시 잠깐 돈을 벌었지만 항상 마지막엔 돈을 잃었습니다.

결론적으로 돈 공부는 나만의 투자처를 찾기 위한 필수 과정입니다. 누군가는 위기가 왔을 때 경매를 통해 부동산 텃밭을 만들고 누군가는 최근에 중국 증시의 -50%를 인지하고 투자를 감행해서 수익을 올립니다. 누군가는 앞으로의 위기를 대비하여 금과 달러에 분산투자를 하겠다고 마음을 먹었다고 합니다. 

특히 책에서 소개하는 97 대3의 이론을 꼭 읽어보길 바랍니다. 저의 대부분의 투자 영감에 근간이 되는 것입니다. △관련 책 내용 212 페이지 ‘97퍼센트 사람은 3퍼센트 사람의 양분이 된다’

돈 공부를 하면 세상을 바라보는 관점도 바뀝니다

저는 서점에 방문하여 어떤 투자물이 지금 대중의 관심을 끌고 있는가에 대한 것을 봅니다. 비트코인이 2,500만 원을 향해 올라갈 때 재테크 서적의 50% 이상이 가상화폐 투자 관련된 것이었습니다. 

그때 저는 이렇게 생각했습니다. ‘아, 이제 비트코인이 하락하겠구나’. 반대로 책이 사라진 지금, 투자할 타이밍이라고 말합니다. 대부분 그 예측은 맞아떨어졌습니다.돈 공부는 세상을 바라보는 관점을 바꿉니다. △관련 책 내용 304 페이지 ‘서점의 함정’

돈 공부가 처음이라면 투자는 최소 금액으로 시작하세요

자신이 감당하지 못할 자금으로 투자를 시작하게 되면 대부분의 우리는 돈의 노예가 됩니다. 자신의 노력 없이 돈을 벌어 잠시 수익을 낸 사람을 많이 보아 왔지만, 지속적으로 부를 쌓았다는 이야기는 들어보지 못했습니다. 나의 노력보다 더 큰 금액으로 투자를 시작하면 하루 종일 휴대폰만 보며 내 주식의 가격이 오르는지 내리는지 확인하게 되는데, 이것은 절대 투자자가 되기 위해 공부하는 것이 아닙니다. 

전쟁터에 나가기 위해 잘 훈련된 병사가 필요하듯, 우리의 돈도 시간을 들여 훈련이 되어야 합니다.

끝으로. 
지금 당신의 소득을 먼저 적어 보세요. 그리고 모을 수 있는 돈의 크기를 계산해 보길 바랍니다.  (총소득 – 총지출)
그 돈을 10년, 20년 모았을 때 자신이 꿈꾸는 삶과 계산한 금액에 차이가 있다면 둘 중 하나는 선택하셔야 합니다.

자신이 꿈꾸는 삶을 포기하던지, 지금 당장 돈 공부를 시작하던지.